accident_1.jpg

소형 쇼핑몰에 주차돼 있던 빨간색과 검은색 세단에 충돌한 대형 SUV


점차 고령인구가 늘어가면서 운전하는 연장자들과 관련된 사고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어제 오후 시카고 북부 주차장에서는 고령의 남성이 운전하는 SUV 다른 고령의 모녀를 치어 명이 사망하고   명이 부상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리포팅)


어제 오후 시카고 시, 에본데일(Avondale) 지역  스트립 몰 파킹랏에서 89 남성이 운전하는 차가 컨트롤을 잃으면서,  76 딸과 96 어머니를 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사고로  딸은 사망하고 어머니는 부상을 입었습니다.


76 , 솝자크(Dolores Sobczak) 100세가 가까운 어머니의 치과 진료를 , 점심식사를 위해 쇼핑 센터를 찾았다가 변을 당했습니다.

어제(4/4) 오후 12 30분경,   모녀는 사고를 일으킨 대형 SUV - 세비 타호(Chvy Tahoe) 자신들을 덮치기 직전, 이동을 위해 차에 오르고 있었다고 경찰은 전했습니다. 가속 페달에 문제가 있었던 것으로 보이는 남성의 SUV차량은 여성들의 이외에도 다른 차들과 먼저 충돌하기도 했습니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두 모녀는 자신의 차량 뒷부분과 쇼핑몰 팬스 사이에 끼어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부상한 96세 여성은 타박상 등 외에는 큰 상처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가족들은 사망한 솝자크는 은퇴한 간호사로  항상 고령의 어머니를 지극 정성으로 모셔 왔다며, 가족이 슬픔에 빠져 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사망자의 , Joyce)


사고를 일으킨 운전자는 부주의한 운전으로 일단 티켓이 발부됐지만,  또한 89세의 고령이어서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습니다.


accident_2.jpg 

사고 차량에 파손된 빨간색 승용차가 견인차에 끌려가고 있다.